로고

전체메뉴

더피플라이프

닫기
  • 장례정보
  • 장례정보
장례정보

장례정보

전통유교식 장례의 이해

  • 喪禮는 죽음을 처리하는 과정에서 행해지는 의례전체로서 사람이 태어나서 마지막으로 통과하는 관문이 죽음이고, 이에 따르는 의례가 상례이다. 죽음을 다루는 의례를 사례라 하지 않고 상례라 한 것은 ‘차마 죽었다’고 말하지 못하기 때문에 상이라 말한 것으로 喪은 기망에서 나온 말이다.
  • 대부분의 사회에서는 죽음을 단순히 인간의 생물학적인 활동의 정지가 아니라 인간의 영혼이 현세에서 타계로 옮겨 간다고 믿고 있으며, 상례에는 그러한 관념들이 일정한 행위로 표현되고 있다. 이와 같이 상례는 어떠한 사회에서도 존재하지만 사회적 규범이나 이데올로기에 따라 그 개념과 내용을 달리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유교를 숭상하고 있었기 때문에 고려 충렬왕 16년(1290) 성리학과 함께 들어온 주희의 가례(家禮)를 기본으로 하고 있다. 그러나 가례는 중국의 실정에 맞는 관혼상제의 실천방법이었기 때문에 우리는 실정에 맞게 재해석한 조선말기 관혼상제의 교과서 구실을 하였던 이재의 사례편람(1844)을 중심으로 상례 절차를 살펴볼 것이다.

01 상례절차의 이해

상례는 크게 4개의 의례로 구성되어있다.

  • 1) 망자를 위한 의례
  • 2) 혼을 위한 의례
  • 3) 조상신을 위한 의례
  • 4) 상주와 그의 공동체를 위한 의례

상례의 주체도 4개로 참여되어있다.

  • 1)망자 2)혼 3)조상신 4)상주

02 장례절차

1) 초종: 1일째

초종은 '돌아가시다'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군자의 죽음을 終 소인의 죽음을 死 라 하였다.

  • 속굉 - 솜을 코에 얹어 숨이 있는가를 확인하는 절차로 절명하면 곡을 어지러이 한다.
  • 복 또는 초혼 - 북망산천으로 가는 혼을 부르는 절차
  • 천시 - 시신을 시상에 옮겨 뉘는 절차
  • 입상주 선임 - 상례를 진행할 사람의 역할분담을 정한다.
  • 역복불식 - 옷을 바꾸어 입고 음식을 먹지 않는다.
  • 시사전 - 전을 차려 제사를 올리고, 혼을 위해 간단한 음식을 차려 놓는다.
  • 치관 - 관을 준비한다.
부고를 보내 상을 알린다.
* 사자밥을 차린다.
사자밥은 지역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복을 한후에 소반이나 키에 밥 세 접시, 동전세닢, 짚신 세켤레를 담아 대문간에 놓은 것으로 저승사자를 위한 대접상이다.

2) 습

시신을 깨끗이 씻기고 수의를 입히며 ,반함하는 절차로서 시신을 정화하는 절차이다.

  • 습의를 준비해둔다
  • 시신을 목욕 시킨다
  • 수의를 입힌다
  • 습전을 차린다
  • 반함을 한다
  • 마당에 화톳불을 피운다
  • 영 좌를 설치하고 혼백을 만들어 모신다
  • 명정을 만들어 세운다.

3) 소렴: 2일째

운명 다음날에 하는 일로서 시신을 베로싸서 묶어 입관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절차이다.

  • 소렴할 옷과 이불을 진설하여 소렴을 준비한다
  • 기타 필요한 것을 갖춘다
  • 습전을 옮겨놓고 소렴을 한다
  • 소렴상을 놓고 소렴을 한다
  • 상주들이 곡을 한다
  • 소렴변복을 한다
  • 전을 올려 소렴을 마친다

4) 대렴(3일째)

소렴에서 싸서 묶은 시신을 입관하는 절차로 일반적으로 입관이라고 하는 절차를 포함하고 있다. 3일째에 대렴을 하는 것은 혹시 살아나기를 기다리는 효성 때문이라고 한다.

  • 대렴에 필요한 물건을 준비한다
  • 관을 들여와 대렴한다

5) 성복(4일째)

망자와의 친등 관계에 따라 오복의 제도에 맞추어 상주들이 복을 입는 것을 말한다.

  • 오복제도에 따라 상복을 입는다
  • 성복제을 올린다
  • 조석전을 올리고 상식을 한다
  • 매일 곡이 끊이지 않게 한다
  • 삭망전을 올리고 새로운 물건이 들어오면 올린다
  • 비로서 죽을 먹는다

6) 조상

조상이란 상주를 위로하고 망자에게 인사를 하는 일을 말한다

7) 문상

상주가 멀리서 부고를 들었을 때 하는 행위와 해야 하는 일

8) 치장

장사할 장소와 시간을 정하는 절차이다

  • 묘터를 잡고 묘역을 만든다
  • 광중을 파고 회격을 한다
  • 지석을 새긴다
  • 상여와 삽을 만든다
  • 신주를 만든다

9) 천구

발인 하루 전부터 발인하기 위해 영구를 옮기고 조상에게 인사하는 모든 절차 들이다

  • 관을 옮긴다
  • 영구를 모시고 조상을 뵙는다
  • 영구를 청사로 옮긴다
  • 발인에 필요한 기물을 준비한다
  • 조전을 차린다
  • 영구를 상여에 싣는다

10) 발인

관을 상여에 싣고 장지로 운반하는 행사의 절차이다

11) 급묘

영구가 장지에 도착하여 하는 일로서 장사를 지내기 위한 일이다. 요즘에도 행하고 있는 절차와 차이가 없다 우리 전통의 상 장례의 절차는 보통 5일장으로 치뤄 졌으나 현대사회는 교통의 발달과 사회의 다변화로 보통 3일장으로 간소화함과 전통의 절차 보다는 편리함의 위주로장례를 치르고 있으며 옛 전통례는 발인시 꽃 상여를 만들어 마지막 가시는 길을 떠났으나 현재는 버스문화로 바뀌어 사자위에 걸터 앉아가는 잘못된 문화가 자리를 차지하고 있으나 인식있는 사람은 영구차를 별도로 사용하고 있다

가입상담신청

  • 이름
  • 연락처
보기

개인정보를 위한 이용자 동의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필수)

1. 수집/이용 개인정보 항목 : 성명, 연락처 (휴대전화번호)
2. 수집/이용 목적 : 상조 서비스 가입의사 확인 및 가입상담 목적
3. 보유기간 : 상담 신청일로부터 1년

* 개인정보 수집 이용에 동의하지 않을 수 있으나, 미동의 시 상품 상담이 불가할 수 있습니다.